중동리그 골무효된거 까지 기사나야 하냐

수비보다 먼저 여유롭게 볼을 받으려 하면 볼을 컨트롤 하게 되고 슈팅 모션을 취할때 주변 수비들이 모여 든다. 수비와 같은 움직임을 보여 뒤로 물러서면 빈 공간이 더 넓어지는 것을 왜 모르는가? 업사이드 트랩을 쓰는 수비가 뒷공간을 크게 두며 앞으로 전진 하면 공격수는 수비들의 움직임을 살피며 뒤로 물러서다가 볼이 패스되면 수비측 공간이 넓어져 있고 패스하는 동료도 찌르기 패스를 하기 용이하다는 것이다. 업사이드 트랩을 쓰는 수비를 통과하면 공간이 넓기 때문에 여유로운 슈팅을 할수 있으나 골대와 키퍼를 보고 그 사이를 정확하게 슈팅 하려고 머뭇 거리면 수비들이 달려 든다는 것이다. 업사이드 트랩을 뚫으면 볼을 컨트롤 할수 있는 시간의 여유가 있으나 정확하게 슈팅 하려다 보면 머뭇 거리며 두번 세번 볼을 컨트롤 하게 된다는 것이다. 수비들이 바짝 붙어서 엎뒤 좌우에 있을때는 뒤에서 패스가 오던 옆에서 패스가 오던 발리슛을 하는 것이 골인될 확률이 높다는 것이다. 발리슛을 여러번 하게 되면 상대 수비는 그 공격수가 슈팅 모션만 취해도 몸을 던져 막으려 하여 페인팅에 속아 무용지물이 되는 상황을 얻게 되니 만들어진 개인의 테크닉을 발휘하여 세계적인 선수로 발돋움 할수 있을 것이다. 업사이드 트랩 2번만 둟리면 수비들 사이에서 믿음이 깨져서 실수를 하게되고 공격수에게는 결정적인 찬스가 생길 가능성이 많아지니 공격수는 개인의 전술도 잘 세워야 세계적인 선수가 되는 것이다.